GSCT UVR LAB.
UVR Lab. was formed in Feb. 2001 at GIST to study and develop “Virtual Reality in Smart computing environments” that process multimodal input, perceive user’s intention and emotion, and respond to user’s request through Augmented Reality. Since 2012, UVR Lab moved to KAIST GSCT and restarted with a theme of “FUN in Ubiquitous VR.”
 
작성일 : 14-05-29
[파이낸셜뉴스] 가상훈련시스템을 새로운 산업으로 육성
 글쓴이 : UVR
조회 : 6,364  
 
가상훈련시스템을 새로운 산업으로 육성
 
이유범 기자 leeyb@fnnews.com | 기사입력 2014-05-22 13:33
 
출처: 파이낸셜뉴스 (원문보기)
 
 
가상훈련시스템산업 육성을 위한 민간 포럼이 발족했다.
 
미래 융합 신산업의 하나인 가상훈련시스템산업을 위한 가상훈련시스템산업포럼 발대식 및 창립기념 세미나가 22일 더케이 서울호텔에서 개최됐다.
 
가상훈련시스템산업이란 제조, 국방, 의료, 재난 현장 등과 유사한 가상환경을 컴퓨터 시뮬레이션으로 구현해 실제와 같은 몰입감으로 실제 훈련보다 더 안전하고 저렴한 교육·훈련을 효과적으로 실시할 수 있는 최첨단 ICT 융복합 산업으로 국방, 제조, 의료, 엔터테인먼트 등 다양한 분야로 빠르게 확산 중이다.
 
특히 가상훈련시스템산업포럼은 지난해 산업부가 발표한 13대 산업 엔진 프로젝트의 하나인 '가상훈련 시스템' 프로젝트 추진에 발맞추어 국내외 산업 현황 제공 및 정책제안의 구심점 역할을 수행할 목적으로 가상훈련시스템 수요·공급 기업이 중심이 되고 관련 전문가들이 참여해 발족했다.
 
포럼창립 행사는 제1부 창립총회를 시작으로 제2부 창립기념식, 3부 세미나 및 정책토론으로 나누어 진행됐으며 제1부 포럼 창립총회에서는 산·학·연 전문가로 구성된 운영위원회에서 포럼의장과 운영위원장 선임 등 포럼 임원진을 구성했다.
 
제2부 창립기념식에서는 의장으로 선출된 박병완 한국지엠 부사장의 개회사, 조경태 새정치민주연합 의원, 강은희 새누리당 의원, 정만기 산업부 산업기반실장의 축사에 이어 우운택 KAIST 교수의 기조 강연 순으로 진행되었다. 제3부 세미나 및 정책토론에서는 한국기술교육대 김상연 교수의 우리 생활에 스며드는 가상훈련 등의 주제발표가 있었다.
 
산업부 정만기 산업기반실장은 축사를 통해 "정부는 가상훈련시스템의 핵심인 IT 경쟁력과 다양한 제조업을 바탕으로 한 축적된 경험과 지식을 바탕으로 가상훈련시스템을 산업부의 13대 산업엔진프로젝트로 선정했다"며 "이에 호응해 가상훈련시스템 업계를 중심으로 동 프로젝트를 지원할 이번 포럼이 발족하게 된 것은 가상훈련시스템 프로젝트의 성공 가능성을 밝게 할 것"이라고 전망했다.